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세종시문화재단, 오는 27일 국립현대무용단 ‘스윙’ 공연 무대 올려
△ 스윙 공연 포스터

세종시문화재단은 오는 27일 오후 7시 30분부터 한시간 동안 세종호수공원 매화공연장에서 국립현대무용단의 ‘스윙’ 공연을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국립현대무용단을 이끄는 안성수 예술감독의 신작으로 지난 3일간 서울에서 진행한 2018년 첫 시즌프로그램 초연 그대로를 세종 무대에 올린다.

특히 댄싱9에서 우승하며 국내 최고의 테크닉과 표현력을 인정받은 최수진과 성창용, 매튜 리치, 안남근 등 2018년 시즌 무용수 전원이 출연해 흥겨운 춤판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스웨덴 남성 6인조 재즈밴드인 ‘젠틀맨 앤 갱스터즈’가 연주한 ‘싱싱싱(Sing sing sing), 인 더 무드(in the mood)’ 등 리드미컬하고 경쾌한 스윙재즈 16곡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본 공연은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며 공연 관련 문의사항은 홈페이지(http://www.sjcf.or.kr) 또는 ☏044-850-0541으로 하면 된다.

세종시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국립현대무용단 창단 이래 최초의 야외공연”이라며 “아름다운 무용수들의 공연을 통해 보다 많은 세종시민들이 현대무용을 가깝게 느끼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종환 기자 kjh@sejonglifenews.com

<저작권자 © 넥스트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