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평생교육법 위반' 충남민주시민교육조례 즉각 철회 촉구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평생교육법 위반' 충남민주시민교육조례 즉각 철회 촉구
  • 넥스트타임즈
  • 승인 2019.08.01 20:1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

김용필 전 충남도의원(자유한국당)은 평생교육법을 위반하며 추진되고 있는 충남민주시민교육조례의 제정을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김 전 의원은 이날 논평을 통해 “정치·이념적이며 행정절차를 무시한 충남민주시민교육조례는 상위법을 위반한 잘못된 조례안으로 도민들의 대다수가 반대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평생교육법에 근거해 만들어진 ‘충남 평생교육 기본 조례’에서 이미 평생교육을 진행하는 것으로 지방자치단체는 ‘평생교육법’외의는 교육업무를 할 수 없다”고 피력했다.

또 “평생교육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에 진흥원에서 ‘민주시민교육’, 또는 ‘시민참여교육’이란 과정을 추가하기만 하면 되지 별도의 ‘층남민주시민교육조례’를 만들 필요가 없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김 전 의원은 “민주시민교육이라는 명목으로 ‘동성애, 성전환, 이슬람·이단·사이비 인정, 이슬람 난민, 종교다원주의, 도덕상대주의’ 등을 교육하며 합법성을 심어 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 “초·중·고·대학까지 민주교육을 받지 않은 사람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생뚱맞게 민주시민교육조례 통과 후에 도민들을 교육시킨다는 것으로 집행부가 코드에 맞는 외부기관에 위탁교육을 줌으로써 도민의 세금이 들어가는 웃지 못할 상황도 예견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이같은 잘못된 조례안으로 인해 도민들을 위해 사용되어야 할 세금이 낭비될 것이 우려되고 있는 상황으로 분노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 전 의원은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민심을 외면하는 조례의 제정을 중단하고 충남도의회는 조례를 즉각 철회 할 것”을 채차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상인 2019-08-02 08:37:14
맞는 말씀, 지당하신 말씀입니다
국민이 낸 세금 정상적으로 사용되길 바랍니다

Sep 2019-08-02 07:50:41
맞는 말씀입니다. 이런 분이 의원님이 다시 되셔야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