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대표, 총선 출마 “당 필요 하는 모든 것 감당”
황교안 대표, 총선 출마 “당 필요 하는 모든 것 감당”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4.18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세종시당 사무실에서 당직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8일 세종시당 사무실에서 당직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8일 내년 총선 출마 여부에 대해 "당이 제게 필요로 하는 모든 것을 감당하겠다는 책임감을 갖고 노력하겠다"며 출마 가능성을 시사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세종에서 열린 세종시당 당직자 간담회에서 "한국당이 다음 총선에서 압승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고 있으며 필요하다면 무슨 일이라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세종 출마 여부의 질문에 황 대표는 “지금은 무너지는 대한민국을 세워내야 할 때고 여기에 모든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며 “내가 어디를 갈 것인가 보다는 당이 다음 총선에서 압승을 할 수 있도록 노력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황 대표는 “세종시가 이곳으로 올 때는 논란이 있었으나 이제는 자리를 잡고 안정되고 있다”며 “세종시에 주민등록을 둔 주민으로 살았고 지금도 세종 주민의식을 가지고 있으며 앞으로도 잘 챙기겠다"라 세종 출마 가능성도 열어뒀다.

선거 평가에 대해 황 대표는 “최근 3번의 선거에서 한국당이 분열해서 졌고 나뉘어서 모두 졌으며 이겨본 정당이므로 왜 졌는지 분석하면 이길 수 있다”며 “지금은 한국당이 다툼과 분쟁이 거의 없고 합심하고 있어 지금 상태로도 넉넉하게 이길 수 있다”고 자신했다.

마지막으로 이해찬 민주당 대표의 '240석 발언'에 대해 황 대표는 “그런 것은 제가 답할 필요는 없을 것 같다”며 “우리가 압승하도록 최선을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