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행수특위, 국회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촉구
세종시의회 행수특위, 국회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촉구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4.15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별위원회가 15일 오후 국회 앞 광장에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세종시의회 제공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별위원회가 15일 오후 국회 앞 광장에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세종시의회 제공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별위원회(행수특위)가 15일 오후 국회 앞 광장에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했다.

행수특위는 이날 오후 국회도서관 강당에서 열린 ‘세종시법 개정 국회 대토론회’에 참석해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의 정당성과 타당성을 알리기 위한 퍼포먼스를 벌였다.

이번 촉구 퍼포먼스는 세종시의회가 대통령 세종집무실이 반드시 설치될 수 있도록 정부와 국회에 구체적인 실천계획 수립을 강력히 촉구한다’는 내용의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한 것에 대한 후속조치로 이뤄졌다.

이날 대토론회와 퍼포먼스에는 이영세 부의장을 포함해 이재현‧채평석‧차성호‧상병헌‧이태환‧노종용‧이윤희‧박성수‧유철규‧‧손인수‧박용희‧임채성 의원 등 세종시의회 의원들이 동참했다.

윤형권 위원장은 “세종시에 대통령 집무실을 설치해서 대통령이 서울에 상주함으로써 발생하는 국정운영의 분절현상과 행정운영의 비효율 및 경제적 손실 등이 해결돼야 한다”면서 “지방과 국가가 상생 발전하기 위해 세종시법을 개정하는 것으로 이를 통해 자치권 확대 및 재정특례가 강화돼야 실질적인 행정수도가 완성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