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 20일 '세종토요예술로' 첫 공연
세종시문화재단, 20일 '세종토요예술로' 첫 공연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4.15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세종 길거리공연인 '세종토요예술로' 포스터
2019 세종 길거리공연인 '세종토요예술로' 포스터

세종시문화재단이 20일 오후 5시 도담동 해뜨락광장에서 2019 세종 길거리공연인 '세종토요예술로'의 첫 공연을 시작한다.

재단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공연의 문턱을 낮추어 진행되는 ‘세종 길거리공연’은 올해 3년차를 맞았으며 4월부터 10월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5시에 시민들과 만날 예정이다.

특히 세종에서 활동하는 시민 예술가들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매년 ‘세종거리예술가’를 선발해 왔으며 올해는 77개 팀이 지원, 치열한 경쟁을 거쳐 지난해 보다 10개 팀이 늘어난 총 30개 팀이 선발됐다.

거리예술가들은 지난 13일 세종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발대식을 갖고 30개팀 65명으로 구성됐으며 앞으로 가족단위 관람객이 많은 세종시 특성을 고려해 대중가요 인디음악 국악 일렉트로팝 힙합 등을 공연할 예정이다.

또 거리예술가들은 시민들에게 버블벌룬쇼 마술 마임 태권퍼포먼스 스트릿댄스 뮤지컬 타악퍼포먼스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도 선보일 예정이다.

세종토요예술로는 2019 세종 길거리공연의 새로운 브랜드로서 올해는 전년도 관객반응 등을 고려해 도담동 해뜨락광장, 종촌동 제천뜰근린공원, 보람동 금강수변공원 등 3곳을 주 무대로 공연이 펼쳐진다.

세부 공연 일정은 세종시문화재단 홈페이지와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사항은 세종시문화재단 문화기획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