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향, 디스커버리시리즈1 ‘과학사랑 음악여행’
대전시향, 디스커버리시리즈1 ‘과학사랑 음악여행’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4.10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교향악단 디스커버리시리즈1 ‘과학사랑 음악여행’ 포스터/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시립교향악단 디스커버리시리즈1 ‘과학사랑 음악여행’ 포스터/사진제공=대전시 제공

대전시립교향악단(대전시향)이 오는 19일 금요일 오후 7시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디스커버리시리즈 1‘과학사랑 음악여행’연주회를 연다.

‘과학사랑 음악여행’은 과학의 달 4월을 기념해 과학기술도시 대전의 위상을 높인 과학인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선사하고 잠시나마 쉼의 여유를 가질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기획됐다.

특히 이번 연주회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백혜선이 협연자로 함께 해 연주회의 품격을 더욱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피아니스트 백혜선은 차이코프스키 국제 콩쿠르, 리즈 국제 콩쿠르 등 세계 굴지의 콩쿠르에 입상했으며 일본 사이타마현 문화예술재단이 선정하는 ‘현존 세계 100대 피아니스트’에 선정된 세계적인 피아니스트다. 현재 미국 보스턴 뉴잉글랜드 음악원의 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연주회는 드보르자크의 ‘카니발 서곡’으로 힘차게 출발해 피아니스트 백혜선의 협연으로 재즈와 클래식을 넘나드는 거슈인의 ‘랩소디 인 블루’, 그리고 대중에게 친숙한 스메타나와 라벨의 작품들이 연주된다.

연주회의 마지막은 작은 북의 반복적인 리듬을 시작으로 점점 확대되어 다양하고 풍성한 음색과 웅장한 사운드를 맛 볼 수 있는 라벨의 대표적인 곡‘볼레로’로 대미를 장식하게 된다.

이번 연주회는 대전시향의 전임지휘자 류명우의 지휘와 해설이 곁들어져 더욱 이해하기 쉽고, 감동적인 연주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과학의 달을 맞아 과학의 도시 대전에서 펼쳐지는 감미로운 음악의 향연에 과학인들과 가족들에게 힐링과 새로운 창의의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연주회의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전화, 과학산업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