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세종시의원, “공공보건의료서비스 질 개선해야”
이재현 세종시의원, “공공보건의료서비스 질 개선해야”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3.05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현 세종시의회 의원은 5일 세종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55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제공=세종시의회 제공
이재현 세종시의회 의원은 5일 세종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55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제공=세종시의회 제공

이재현 세종시의회 의원은 5일 “보건소 조직진단을 통해 공공보건의료서비스 질을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세종시의회에서 열린 제55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세종시 인구가 급격히 증가하고 보건소의 업무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보건인력은 출범당시에 비해 3명이 증가한 63명에 불과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보건인력 1인당 담당 인구수가 4659명으로 아산시의 1.6배, 공주시의 약 4배로 보건인력 업무과중으로 인한 시민의 생명과 건강권 보호에 많은 문제점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이에 대한 대책으로 정확한 조직진단을 통해 적정한 전문 인력을 추가 배치하고 시민의 공공의료서비스 질을 향상하기 위해서 보건인력 1인당 관리 인구수를 3천명 선으로 맞춰야 한다”고 제언했다.

그러면서 “면지역은 노인인구 분포가 높고 의료 접근성이 낮아 공공보건 의료서비스 강화를 위한 노력이 절실히 요구된다”면서 “공중보건의사 1명과 직원 1명으로 예방접종 등 단순민원 업무만 담당하고 있는 보건진료소의 기능을 찾아가는 주민 밀착형 공공보건의료 서비스 체계로 시급히 전환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치매 국가책임제 실시 및 시정 3기 대표적 공약사업인 마을 스마트주치의사업 등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기반을 조속히 마련하고 시민의 의료서비스 격차해소를 위한 시 차원의 적극적인 정책적 의지를 보여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