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문화·관광 정책 연구모임' 발족
충남도의회, '문화·관광 정책 연구모임' 발족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2.11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문화관광정책 연구회 회원들이 11일 충남도의회 소회의실에서 발족식을 갖고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제공=충남도의회 제공
충남 문화관광정책 연구회 회원들이 11일 충남도의회 소회의실에서 발족식을 갖고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제공=충남도의회 제공

충남도의회가 도민 모두의 ‘풍요롭고 쾌적한 삶’ 구현을 위해 문화·관광 정책을 발굴해 나아갈 연구모임을 발족했다.

충남도의회 문화복지위원회는 11일 충남도의회 소회의실에서 도의원과 문화·관광 분야 전문가 17명을 구성원으로 ‘충남 문화·관광 정책 연구모임’ 발족식을 가졌다.

이번 연구모임은 도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여운영(아산 2)의원의 제안으로 만들어졌으며 도의원과 도내 문화·관광 분야 전문가 17명으로 구성했다.

도의원은 김연 위원장(천안7)과 김옥수·김기영·김한태·정병기·최훈·황영란 의원 등이 참여했다.

전문가로는 충남연구원 정지은 박사가 간사직을 맡았으며 전문가로는 최돈정 박사, 충남문화산업진흥원 김동규 본부장, 김제곤 책임연구원, 충남관광협회 김인배 회장, 정명진 이사, 도 문화정책과 허창덕 팀장, 관광진흥과 강병락 팀장 등이 참가했다.

연구모임은 앞으로 현장답사와 세미나, 워크숍 등을 통해 도민 모두가 풍요롭고 쾌적한 삶을 누리를 수 있는 문화·관광 정책을 찾을 계획이다.

여운영 의원은 “연구모임은 충남의 문화·관광 자원과 서비스 현황을 파악하고 다양한 정책을 모색해 도정 활용 방안을 찾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