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검, 박찬근 중구의원 정치자금법 위반 불구속 기소
대전지검, 박찬근 중구의원 정치자금법 위반 불구속 기소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8.12.05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사무원 수당 돌려받은 혐의
대전지검
대전지검

대전지검이 더불어민주당 박찬근 대전 중구의원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박 의원은 지난 대선 당시 지난해 4월부터 6월까지 민주당 대전 중구 선거사무소장으로 활동하면서 선거사무원 6명에게 수당을 준 뒤 380만 원 상당을 돌려받은 혐의다.

검찰 조사 결과 박 의원은 선거사무원과 관련한 증빙서류를 허위 기재하는 수법으로 수당을 부풀린 뒤 이를 되돌려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박 의원은 지난 8월 말 야당 여성의원 2명에게 과도한 신체 접촉을 하는 등 성추행 혐의로 대전 중구의회에서 제명이 의결돼 본회의 표결을 앞두고 있다.

박 의원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최종심에서 벌금 100만 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당선 무효가 되며 이와 별개로 동료 의원을 성추행한 혐의에 대해 중구의회 윤리특별위원회가 결정한 제명 징계안이 본회의에서 통과되면 의원직을 박탈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