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제240회 제2차 정례회 개회
대전시의회, 제240회 제2차 정례회 개회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8.11.05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의회는 5일 오전 10시 제240회 제2차 정례회를 열었다.
대전시의회는 5일 오전 10시 제240회 제2차 정례회를 열었다.

대전시의회는 5일 오전 10시 제240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며 오는 12월 14일까지 40일간의 의사일정에 들어갔다.

이번 제2차 정례회에서는 대전시와 대전시교육청을 비롯한 산하기관에 대한 ‘2018년도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한다.

‘2019년 세입‧세출 예산안’을 심의 의결하고 의원 발의 안건 7건을 포함한 조례안 46건 등 모두 77건의 안건을 처리할 계획이다.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는 ▲김찬술 의원이 대표 발의한 ‘비래동~와동~ 신탄진동 대전 동북부 순환도로 건설 촉구 건의안’▲이종호 의원이 대표발의한‘대전의료원 설립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촉구 건의안’▲정기현 의원이 대표 발의한 ‘대전시 누리과정 어린이집 운영비 지원 촉구 건의안’▲이광복 의원이 대표 발의한 ‘산업통상자원부 수소산업 전주기 제품안정성 지원센터 대전 유치 결의안’을 의결하고 정부와 국회 및 시에 건의하기로 했다.

또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문성원 의원은 ‘학교체육관 공기질 관리 등 학생건강을 위한 정책 실현’을 집행기관에 요구했다.

이번 제2차 정례회 기간 중 오는 6일부터 16일까지는 그간 접수한 행정사무감사 시민제보와 각계 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시정과 교육행정의 주요 현안사항과 추진사업들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한다.

오는 19일과 20일 열리는 제2‧3차 본회의에서는 시 및 교육청의 주요 현안에 대한 시정질문을 실시하며 2019년도 예산안 제출에 대한 시장 및 교육감의 시정연설 및 제안설명이 있을 예정이다.

오는 21일부터 12월 13일까지는 시 및 교육청이 제출한 2018년도 정리 추경과 2019년도 예산안, 조례안 등 일반안건에 대한 소관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사도 실시된다.

김종천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집행기관에서 제출한 각종 자료에 대한 철저한 점검을 통해 행정사무감사에 내실을 기하고 2019년 예산안은 시민들의 마음을 헤아려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 많은 일자리 창출에 우선순위를 두고 세심하게 심사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